대신하다 (substitute for ~)

조율 [테니스 벽치기 하게하는 방안과 건물 앞면 벽을 흉 하지 않게 하는 방안을 조율하다 (square ~ with/and ~) (unsightly)]; 대신하다 (substitute for ~); 더 좋다 (preferable to ~); 맘에 들다 (appeal to sb); 가상의 (virtual)

Earlier a YMCA manager assured me that a tennis net-high line would be drawn on a facade wall, which has substituted for my live-bodied tennis partner for many years at dawn. Yesterday, the assurance proved to be a little bit premature, when the senior officer responsible for building/facility management tried to convince me that two tennis net-high posts for hooking a removable clothes-line are preferable to a line permanently drawn on a facade wall. The senior officer’s idea appealed to me because it would square the two things: providing a virtual tennis net and keeping a facade wall from unsightly. Getting my support for his idea, the senior officer said he would install two posts soon.

Chinhyon Kim    

  • substitute for ~ = ~ 대신하다
  • premature = 시기 상조의
  • responsible for ~ = ~ 담당하다
  • be preferable to + 명사 = ~보다 선호되다 (more less 함께 쓰지 않는다)
  • appeal to 사람 = ~에게 설득력/호소력 있다
  • square A with/and B = (서로 상충되는) A B 서로 조율하다/화해시키다
  • virtual = 가상의
  • keep ~ from ~ = ~ ~안되도록 하다
  • unsightly = (보기에) 흉하다

수년 동안 새벽에 테니스 벽치기를 하는 것을 보아온, YMCA 매니저가 나한테 벽치기를 있게 테니스 net 높이의 줄을 건물 앞면 벽에 그려주겠다고 이전에 말했다. 말은 시기 상조였다는 것을 어제 알았다. 건물관리담당 총책이 나한데 영구선을 건물 앞쪽 벽에 긋는 것보다 필요할 빨랫줄을 끼울 있는 기둥을 테니스 net 높이로 양쪽에 세우는 것이 좋겠다고 나를 설득했다. 총책임자 생각이 나한테 설득력이 있었다. 가상 테니스 net 제공하고 건물 앞면 벽을 흉하게 만들지도 않게 하는 가지를 조율하는 방법이었기 때문이다내가 찬성한다 하니까, 총책은 기둥 개를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수요일, 7 30, 2014, 김진현

< square ~ with ~ (True, Mr. Bernanke likes to insist that he and his colleagues aren’t affected by politics. But that claim is hard to square with the Fed’s actions, or rather lack of action.)– Paul Krugman. (2012, April 6). Not enough inflation. NYT미국 연방 중앙은행장 Bernanke 그와 그의 동료들은 중앙은행 정책을 수립할 정치적 논리는 안중에 없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객관적 경제지표 인플레이션, 실업률인 상황에서 연방중앙은행이 경제논리에 입각해서 당연히 취해야 조치를 취하지 않는 연방중앙은행의 태도는 정치적 논리는 안중에 없다는 은행장의 주장과 조율이 된다/맞지 않는다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인 NYT 컬럼니스트 Paul Krugman 꼬집었다당시 야당인 공화당은 민주당 소속 오바마 대통령에 무조건 반대하는 입장이어서 미국 경제가 호전되고 고용이 증대되면 오바마 대통령 인기가 오르는 것을 총력 저지했다. 이런 야당은 연방 중앙은행장이 경기부양, 고용증대에 도움 정책을 내면 은행장 Mr. Bernake 해임 건의안을 내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Paul Krugman 견해로는 당시 Mr. Bernake 경제논리보다는 야당인 공화당 의원들 눈치를 보는 정치적 논리에 사로잡혀있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