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부로/무차별하게 (promiscuously)

함부로/무차별하게 (promiscuously) [Jack이 나타나지 않는 (no-show) 이유에 대해서 함부로 추측한 점에 대해서 속으로 미안했다]; 향상시켜야할 여지 (room for improvement); 마음스치다 (cross my mind); ~의 매력/좋은점 (appeal); 성가심 (hassle); 면하다 (spare)

I have realized where my behavior has room for improvement. Wild with expectation to play tennis with a live-bodied partner, bright and early today I got to Jack’s home,a 30-minutes’ drive away. In front of his home, I kept calling him only to hear nothing. For about 20 minutes, I was awaiting him to come out. What crossed my mind was ​the appeal of a wall as my tennis partner: sparing me the hassle of awaiting a late partner. I was occupying myself with speculating about why he was not in sight. Among the speculations was that while away from tennis for four months, he had got out of the habit of showing up in time. Then my cellphone bell rang. Already in tennis court, he had been awaiting me there. I felt inwardly sorry that I had promiscuously speculated about why he appeared to be a no-show

© Chinhyon Kim


  • room for improvement = 향상시켜야 할 여지
  • wild with expectation to-inf. = ~할 기대로 가득 찬
  • bright and early = 아주 이른 아침
  • a 30-minutes’ drive away = 차로 30분 가는 거리에 있는
  • cross my mind = 내 마음을 스쳐가다
  • appeal = [n] 매력, 호감
  • in sight = 보이다
  • spare me the hassle of ~ = 나에게   ~하는 성가심을 면하게 하다
  • get out of the habit to-inf. = ~하는 습관이 사라지다
  • show up in time = 시간 안에 나타나다
  • promiscuously = 무차별하게, 함부로
  • no-show = 예약, 약속해놓고 아무 연락 없이 나타나지 않는 사람

내 행동에 개선해야 할 사항을 알아차렸다. 사람과 테니스 칠 기대에 부풀어 아침 일찍 30분 운전해서 Jack네 집에 도착했다. Jack네 집 앞에서 전화를 여러 번 했는데도 아무 반응이 없었다.  약 20분간을 Jack이 나오기를 기다렸다. 그러는 도중 내 마음속을 스친 것은 벽치기의 좋은 점 즉 늦는 파트너 기다리는 성가신 일은 면할 수 있다는 것이었다. Jack이 안 보이는 이유를 추측하면서 기다리고 있었다. 그렇게 추측한 것 중에는 Jack이 4개월간 테니스를 안치더니 시간 안에 나타나는 좋은 습관도 사라져 버렸구나고 추측한 것도 있었다. 그때 내 휴대전화벨이 울렸다. Jack은 이미 테니스장에 가서 거기서 나를 기다리고 있었다. 나는  Jack이 나타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 함부로 추측한 점에 대해서 속으로 미안했다. – 토요일, 8월 16일, 2014년, 김진현 씀 –


He was always a reader, and Harvard nurtured the part of him that is in love with the world of ideas — promiscuously taken, in fact, with scientific theories, mathematical concepts, great and maybe not-so-great literature. – Al Gore’s journey: A character test at Harvard on campus torn by 60’s, agonizing over the path. (2000, June 21). NYT p. A1 & A14 -미국 대통령 후보 Al Gore는 독서가였는데  Harvard 재학 시절 그런 습관이 들었다 한다. 과학 이론, 수학 개념, 문학 명작 등 닥치는 데로 무차별하게  (“promiscuously”) 독서를 했다는 내용의 NYT 기사가 있었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