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재적소에 (as 주어 see fit)

적재적소에 (as 주어 see fit) 알고 있는 (be committed to memory)단어의 개수보다 단어를 적재적소에 있는 능력이 중요하다. 단편 에세이처럼 짧은 글들이 여러 수록되어있어서 잠시 시간을 내어 (squeeze ~ into ~) 책을 읽기에도 편하다 (at one’s convenience)


As a university student majoring in English Education, I was frustrated to see native English speakers failing to understand the sense in which I used a certain retrieved English word; and, thus, getting me wrong. Now working as the administrative assistant with the Department of English Education, I often get a chance to speak English to a native English-speaking faculty member. Whenever I do so, the faculty member either corrects my English mistakes or offers improvements over my English expressions. High scores on high school English came with simply memorizing a large number of English words and enhancing the ability in Reading Comprehension. However, since my post-secondary education began, I have sensed that, as for the English words committed to memory, the ability to use these English words as native-English speakers would see fit in a particular context is far more important than the sheer number of these English words.

This book occasions a familiarity with English expressions, which would come in very handy for those who try to channel their everyday real life into expressing themselves in English. Drawing on his own real life experiences as the fodder for this book’s entries, the author has built the entries around useful English expressions appropriate for a description of the particular context in which his life experience took place, thus effectively familiarizing the readers with those English expressions in a way that effectively etches these English expressions in the readers’ minds. In addition, as each entry reads like a short essay, the readers can readily squeeze reading this book into their daily routine at their convenience. For Korean learners of English, who have been deep into the way English Education in Korea is almost exclusively about memorizing English words and their Korean counterparts and translating English passages into Korean, this book is the kind of eye-opener that, as the author puts it, helps adolescents and adults to get an effective and meaningful English-learning experience.

– (a reader of ‘A Life Devoted to English As It Is: Examples of How Useful English Expressions of High Caliber Are Used in the Real World’) (translated by Chinhyon Kim)


  • . major in ~ = ~을 전공하다
  • . see + O + ~ing
  • . retrieve ~ = (컴퓨터에서 첨부 파일을 재생하는 것, 공항 등 목적지에 도착해서 짐을 찾는 것, 또는 암송해두었던 것을 다시 기억하는 경우처럼) ~을 다시 찾다
  • . get sb wrong = misunderstand sb = ~을 오해하다
  • . administrative assistant = 조교
  • . ‘with the Department of English Education’에서 ‘with’는 소속을 나타내는 전치사
  • . faculty = 교수진
  • . either A or B = A이거나 B
  • . improvement on/over ~ = ~보다 향상된/나은 것
  • . on (scores on + 시험)
  • . post-secondary education = 고교 이후 교육, 즉 대학, 대학원 교육을 말함 @ 캐나다에서는 고등학교 (Grade 9 ~ Grade 12)를 ‘high school’이라고 말하기도 하고 ‘secondary school’이라고도 말한다. 초등학교 (Grade 1~ Grade 8)는 ‘elementary school’이라 한다. 의무 교육이 시작되는 유치원 1년 차는 Junior Kindergarten, 유치원 2년 차는 Senior Kindergarten이라한다.
  • . sense = [n] 의미; [v] ~을 알다
  • . commit ~ to memory = ~을 암기하다
  • . fit (as S see fit = ~가 적절하다고 생각한 대로; 적재적소에 (‘as native-English speakers would see fit in a particular context = 어떤 특정한 상황에서 영어 원어민이 적절하다고 생각할’에서 ‘would’는 가정법 과거 용법이다, 즉 ‘만약 영어 원어민이라면’의 뜻이 숨어있다)
  • . sheer = 단지
  • . occasion ~ = [v] ~할 기회를 주다; ~의 원인이 되다
  • . familiarity with ~ = ~에 익숙/친숙
  • . handy (come in handy/useful = be useful in a particular situation = 특정 상황에서 유용하다)
  • . channel one’s everyday real life into expressing oneself in English = 자기 일상 실제 삶의 모습을 소재로 영어로 자기 표현하다
  • . draw on ~ = ~을 이용하다
  • . fodder = 소재, 재료; (가축의) 먹이, 꼴, 사료
  • . entry = (일기나 책의) 내용 한 편, 글 한 편
  • . build A around B = B를 중심으로 A를 구축하다
  • . appropriate for ~ = ~에 적절하다
  • . take place = happen = 일어나다; 발생하다
  • . familiarize sb with ~ = ~을 ~에 친숙하게 하다
  • . etch ~ in sb’s mind = ~을 ~의 기억에 각인시키다
  • . addition (in addition = 덧붙여; 또한)
  • . read like ~ = ~처럼 쓰였다; ~같이 써졌다
  • . readily = easily = 쉽게
  • . squeeze ~ into ~ = ~을 ~에 끼워 넣다
  • . routine (daily routine = 매일 일과)
  • . convenience (at one’s convenience = 편리한 때에; 편리한 장소에서; 편리한 방법으로)
  • . deep (be deep into ~ = ~에 깊이 빠지다)
  • . exclusively = 다른 것에는 배타적으로
  • . counterpart = 대응/상응 하는 것
  • . translate ~ into ~ = ~을 ~으로 번역하다
  • . passage (English passages = 영어 지문/단락/문단)
  • . kind (the kind + 명사 + that/which-관계 대명사 절)
  • . eye-opener = 괄목할 만한 것; 깜짝 놀랄 만한 것; 이전에 몰랐던 것에 대해 일깨워 주는 것
  • . put (as the author puts it = 저자가 표현한 대로)
  • . adolescent = 청소년
  • . adult = 성인
  • . help + O + to-infinitive (or bare-infinitive)

영어공부를 하면서 느꼈던 점은 내가 외웠던 영어단어의 뜻이 실제 외국인과 의사소통할 때에 사용하면 외국인들이 내가 말하는 의미를 파악하지 못한다는 것이었다. 영어 교육과를 졸업하고 학과조교로 있는 지금도 외국인과 말해볼 기회가 몇 번 있었는데 그때마다 외국인은 나에게 단어를 수정해주거나 더 나은 표현으로 고쳐주곤 했다. 고등학교 때에는 영어 하면 단지 외우고 있는 단어 개수와 독해능력이 우수하면 성적을 올릴 수 있었지만, 성인이 되고 난 후에는 알고 있는 단어의 개수보다 그 단어를 적재적소에 쓸 수 있는 능력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느낀다. 이 책을 통해 일상생활에서 겪을 수 있는 상황에 실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영어표현을 알 수 있다. 저자가 겪었던 실제 상황을 예로 사용하여 그 상황에 맞는 표현을 책에 옮겨놓았기 때문에 이해에 도움이 많이 된다. 또한, 단편 에세이처럼 짧은 글들이 여러 편 수록되어있어서 잠시 시간을 내어 책을 읽기에도 편하다. 단순히 영어공부를 단어와 뜻을 외우고 영어를 해석하는 데에만 비중을 두는 한국식 영어교육에 길들여진 학습자들에게 이 책은 저자의 말처럼 청소년과 성인 학습자들이 효과적이고 의미 있는 영어 학습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 (‘영어인생 있는 그대로: 고품격 영어표현 실용례’ 독자, 2015년 12월 31일)


< fit (as ~ see fit) (It’s true that the devices could help some people lead healthier lives. The problem is that most of the medical and personal information collected by fitness trackers and apps is not protected by federal privacy laws. Beyond making promises, there is little to keep Apple and other businesses from using the information as they see fit. The firms that collect the data can bombard you with ads for sneakers or nutritional supplements, or sell it to data brokers that have already assembled detailed dossiers on millions of Americans, including their employment histories, shopping habits, Internet browsing patterns and medical conditions.) > – Smartwatches and weak privacy rules [editorial]. (2014, Sept 16). NYT – 아래는 NYT 사설 내용이다. 건강 관리해준다고 수집한 개인 의료 및 사생활 정보를 보호해줄 미국 연방 차원의 법규가 없다. Apple사 및 다른 회사들이 수집한 정보를 자기네들이 적재적소라고 생각한 대로 (“as they see fit”)쓰는 것을 방지할 방법이 거의 없다. 소비자들에게 운동화 혹은 영양 보강제 광고를 쏴 붓는 데 쓸 수도 있고, 수백만의 미국민들의 직업경력, 물품구매 습관, 인터넷 사용 패턴 및 건강상태 등에 관한 정보를 이미 입수한 정보 브로커들에게 팔아넘길 수도 있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